현대인의 고질병 만성 소화불량, 담적병 치료로 해결 > 기사속보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조네트워크

HOME > 고객센터 > 기사속보

고객관리를 위한 효과적인 전략,
[조네트워크 컨설팅]

고객센터

기사속보
기사속보
  • 안유리
  • 24-05-07 16:06
  • 174

현대인의 고질병 만성 소화불량, 담적병 치료로 해결

본문

제목 현대인의 고질병 만성 소화불량, 담적병 치료로 해결
작성자 안유리
작성일 2024-05-07 16:06:46 조회수 174
내용

현대인의 고질병 만성 소화불량, 담적병 치료로 해결

안유리 기자   승인  2024.05.07. 16:06

 


강남위담한방병원 최서형 대표원장

바쁜 일상을 사는 현대인은 규칙적인 식사는 물론 간단한 운동조차 할 시간 없이 정신없는 하루를 보내게 된다. 이로 인해 각종 질병에 쉽게 노출되곤 하는데,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질환이 바로 만성 소화불량이다.


만성 소화불량은 소화 기능이 저하되어 음식물이 정상적으로 소화되지 않는 상태가 지속되는 것을 의미한다. 해당 질환은 일시적인 소화불량과 달리 일정 기간 소화불량이 지속되는 경우를 의미하며, 단순히 소화가 안 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소화기 증상을 동반하게 된다. 대표적인 증상인 소화불량과 함께 상복부 통증이나 불편감이 발생할 수 있으며 조기 포만감, 메스꺼움, 구토, 잦은 트림 등의 증상이 보일 수도 있다.

해당 증상들은 위산과다, 극심한 스트레스, 헬리코박터균 감염 등에 의해 발생할 수 있으며 위산 분비 억제제나 헬리코박터균 치료를 위한 항생제 등을 사용해 치료하게 된다. 하지만 이러한 치료에도 소화불량이 낫질 않는다면, 담적병을 의심해 볼 수 있다.

담적병은 빠르게 먹는 습관, 식후 바로 엎드리는 습관, 과도한 스트레스 등의 원인으로 소화기능이 저하되며 발생하는 질환이다. 담적병이 발생하면 위장 외벽에 음식 노폐물이 만들어낸 담독소라는 병리물질이 쌓이게 되는데, 해당 병리물질은 쌓인 부위를 경직시킨다. 뿐만 아니라 혈액, 림프 등을 타고 전신으로 퍼져나가며 위장을 포함한 각종 신체 부위 기능을 저하시킬 수도 있다.

강남위담한방병원 최서형 대표원장은 각종 치료에도 만성 소화불량이 낫질 않는다면, 담적병을 의심해보고 빠르게 치료하는 것이 좋다. 위장 외벽에 쌓인 담독소는 위장을 경직시켜 소화불량을 유발하는 것은 물론 온 몸으로 퍼져나가며 구토, 두통을 유발할 수도 있다. 심지어는 협심증이나 공황장애의 원인이 될 수 있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위산 분비 억제제나 항생제, 소화제 등의 약물로는 담적병을 치료하기 어렵기 때문에, 가능한 빠르게 담적병 유무를 파악한 뒤 전문적인 치료를 받는 것을 추천한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담적병은 위장 외벽에 쌓이는 담독소 탓에 내시경이나 X-ray 등의 일반적인 검사로는 진단이 어려울 수 있다. 따라서 담적병을 진단하기 위해서는 서양의학과 한의학의 이론을 접목시켜 개발한 EAV검사를 통해 진단받아야 한다. EAV검사는 인체에 무해한 미세 전류와 동판을 활용한 검사로, 담독소의 정도나 위치 등을 파악할 수 있는 검사 방법이기 때문이다.

EAV를 통해 담적병을 진단받았다면, 담적병의 원인이 되는 담독소를 제거해야 한다. 이때 담적 치료가 사용되는데 대표적인 방법은 발효한약요법, 소적치료법 등이 있다. 발효한약요법은 담독소 제거를 위해 특수하게 고안된 미생물로 발효처리한 한약을 사용하는 치료법으로, 담독소를 녹여내고 배출시키는데 특화되어 있으며 환자의 체질과 담적 상태에 맞춰 처방된다. 소적치료법은 강한 해독성분의 한약재를 도포한 뒤 마사지하는 치료법으로, 위장에 쌓인 담독소를 녹여주고 위장의 경직된 근육을 풀어주어 담적병을 치료하는 방식이다.

그러나 이러한 치료는 환자 개인의 상태나 체질에 따라 처방법과 효과가 상이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전문의와의 상담 후에 진행해야 한다.

 

    

   저작권자 © 조네트워크(jonetwork)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